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유니티, 메르세데스-벤츠AG와 협업 발표…실시간 3D 인포테인먼트 ‘MB.OS’ 선보인다

유니티가 메르세데스-벤츠 AG와 협업해 차량 포트폴리오 전반에 적용할 새로운 운영체제의 인포테인먼트 도메인을 지원할 예정이다.

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사용되는 실시간 3D 콘텐츠 제작 및 운영 플랫폼을 제공하는 유니티가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AG’와 협업해 차량 포트폴리오 전반에 적용할 새로운 운영체제의 인포테인먼트 도메인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유니티와 메르세데스-벤츠 AG의 협업은 운전자에게 시각적인 정확도와 더 크고 몰입도 높은 디스플레이를 제공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양사는 ‘MB.OS(Mercedes-Benz Operating System, 메르세데스-벤츠 오퍼레이팅 시스템 이하 MB.OS)’를 통해 자동차 업계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3D 기능 및 비주얼, 뛰어난 상호 작용 방식을 갖춘 새로운 수준의 디지털 럭셔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MB.OS는 차량을 클라우드, IoT와 완벽하게 연결해주는 메르세데스-벤츠 운영체제다. 네 개의 중심 영역인 파워트레인, 자율 주행, 인포테인먼트, 차체 및 컴포트 시스템으로 구성됐다.

메르세데스-벤츠 비전 EQXX(VISION EQXX) 내부

이번 협업을 통해 메르세데스-벤츠 AG 개발자는 ‘유니티 인더스트리얼 컬렉션(Unity Industrial Collection)’을 사용하여 계기판, 미디어, 승객용 디스플레이 등을 비롯한 전체 디지털 운전석 UI(User Experience)/UX(User Interface)를 제작하게 됐다. 특히 메르세데스-벤츠 HMI 디자인 그룹은 유니티를 사용해 ‘위즈윅(WYSIWYG, What You See Is What You Get)’ 방식의 개발이 가능해짐으로써 인터랙티브한 컨셉과 디자인을 제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유니티의 실시간 3D 및 휴먼 머신 인터페이스(HMI) 개발 솔루션을 활용해 ‘디지털 비서’ 역할을 하는 3D 아바타부터 3D 내비게이션, AR 기술을 활용한 경험 및 운전자 습관과 선호에 따라 차량 설정 및 동작을 조정하는 AI까지 직관적이면서도 시각적인 경험을 강화했다.

MB.OS와 유니티가 탑재된 첫 번째 차량은 2024년 출시될 예정이며, 모든 메르세데스-벤츠 AG 제품 라인에 적용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유니티 기반 UI/UX가 제시하는 참신한 접근방식은 물론 전기 자동차 연구용 프로토타입 ‘메르세데스 벤츠 비전 EQXX(VISION EQXX)’의 모습 또한 확인할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비전 EQXX(VISION EQXX) 유니티 기반 인터페이스는 멋진 그래픽스와 뛰어난 어댑티브 디자인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비전 EQXX(VISION EQXX) 혁신적인 비주얼을 실현하는 실시간 그래픽스

한편, 유니티는 메르세데스-벤츠 외에도 BMW, 아우디, 볼보 등 유수 글로벌 기업과 현대자동차, 만도 등 국내 굴지 기업들과 협력하며 미래차 시장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구현을 비롯해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디지털 트윈, 메타버스 등 다양한 기술을 선도하며 자동차 산업의 혁신을 일으키고 있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Facebooktwittermail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