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온세미,10BASE-T1S 컨트롤러 NCN26010 발표…산업용 이더넷 고도화

온새미가 새로운 10BASE-T1S 이더넷 컨트롤러 NCN26010을 발표했다. 이는 산업 환경에서 신뢰할 수 있는 멀티포인트 통신을 제공하도록 설계됐다.

지능형 전력 및 센싱 기술 분야의 선도 주자인 온세미(Nasdaq: ON)는 새로운 10BASE-T1S 이더넷 컨트롤러 NCN26010을 22일 발표했다. NCN26010는 산업 환경에서 신뢰할 수 있는 멀티포인트 통신을 제공하도록 설계됐다.

최대 70% 적은 배선과 80% 절감된 설치 비용으로 멀티포인트 이더넷 지원

NCN26010은 설치를 단순화하고, 더 큰 데이터 처리량을 달성하고, 단일 트위스트 페어 상에서 40개 이상의 노드를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 설치 비용과 설정 복잡성을 줄였다. 이러한 노드 수는 IEEE 802.3cg 표준에서 요구되는 노드 수의 5배를 초과하는 것이다.

캐비닛 내 배선의 경우, NCN26010은 배선을 최대 70%까지 줄이는 동시에 대역폭을 크게 늘린다. 백플레인에서는 데이터 속도나 대기 시간에 영향을 주지 않고 레이아웃과 전력 배분을 단순화한다. 또한, 엘리베이터와 같은 많은 애플리케이션은 기존 배선에 비해 데이터 처리량을 증가시킬 수 있을 것이며, 데이터 케이블을 통한 전력 전달 능력으로 인해 간단하고 저렴한 케이블 운행을 기반으로 복잡한 센서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다.

온세미 산업 솔루션 부문 부사장인 미셸 드 메이Michel De Mey는 “NCN26010은 대형 멀티 드롭 네트워크를 가능하게 하여 대규모 설치에 필요한 총 네트워크 수를 줄인다. 완전히 통합된 우리 솔루션이 이전 컨트롤러보다 작고 쉽게 통합될 수 있다는 점에서 고객은 이점을 누릴 수 있다”라고 말했다.

새로운 컨트롤러는 기존의 포인트 투 포인트 및 멀티 포인트 산업 통신 표준을 효과적으로 대체하는 멀티 드롭 10BASE-T1S(802.3cg) 이더넷을 구현한다. 여기서 T1S MAC/PHY는 RS-485, CAN, RS-232, HART 등을 대체할 수 있다. 그 결과, 기존 배선보다 데이터 처리량이 향상되어 네트워킹 설치에서 가장 큰 비용을 차지하는 와이어를 다시 뽑을 필요가 없다.

컨트롤러를 기반으로 하는 단일 페어 이더넷 설치는 배선의 수, 양, 비용을 줄이는 반면, 멀티 드롭 기능을 통해 센서와 같은 여러 노드를 단일 트위스트 페어에 연결할 수 있다. 또한, NCN26010은 전기 소음이 심한 산업 환경에서 설치에 필수적인 향상된 소음 내성 기능을 갖췄다.

또한 NCN26010은 기존 T1S 솔루션보다 라인 핀의 정전 용량이 낮아 단일 네트워크에 더 많은 노드를 구현할 수 있다. NCN26010과의 통신은 SPI를 통해 이루어질 수 있기 때문에, 핀 수는 적고 패키지 크기는 작다. NCN26010은 업계 최초의 10BASE-T1S용 PHY + MAC 컨트롤러이며 외부 MAC 없이도 컨트롤러, 센서, 기타 장치에 연결할 수 있다.

NCN26010과 지원 개발 하드웨어는 온세미 영업 지원 및 공인 총판을 통해 제공된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Facebooktwittermail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