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와콤, 전국 고등학교 및 대학교 대상으로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 실시

와콤이 전국 고등학교와 대학교를 대상으로 웹툰학과 개설을 위한 전문 컨설팅을 제공하는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세계적인 타블렛 전문 기업 와콤(Wacom)의 한국법인 한국와콤은 전국 고등학교, 대학교 대상 웹툰학과 개설을 위한 웹툰 제작 전문 장비 및 전문적인 토탈 컨설팅을 제공하는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와콤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 포스터

웹툰이 K-콘텐츠를 대표하는 산업으로 자리매김하면서 웹툰 인력에 대한 수요 역시 급증하고 있다. 특히 고등학교 및 대학교, 교육기관에서는 웹툰 인재 육성을 위한 학과 개설을 비롯해 창작 인프라, 커리큘럼 등 교육 인프라 마련에 힘쓰고 있는 추세다. 이에 와콤은 교육기관 대상 웹툰학과 개설 및 효율적인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돕고자 통합 컨설팅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는 전국 고등학교 및 대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해당 프로그램에 신청한 학교는 웹툰 제작 전문 장비인 ‘와콤 신티크프로’를 활용한 전문 컨설팅을 비롯해 전반적인 운영 프로그램에 대한 가이드를 지원받을 수 있다. ▲웹툰 창작 인프라 마련을 위한 장비 및 예산 상담, ▲성공사례를 기반으로 한 창작용 SW 등 교육 컨설팅, ▲제품 사전 체험 서비스, ▲한국와콤 공식 채널(블로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한 학교 및 학과 홍보 등도 포함된다. 또 신티크프로24 이상 제품 구매 시, 전문 인력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설치 및 점검을 해주는 ‘CS 서비스팩’도 제공된다.

한국와콤 김주형 대표는 “웹툰 창작 산업을 넘어 교육 분야까지 와콤 타블렛 도입 사례가 확대되면서 창작 인재 양성을 위한 와콤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공유하고자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를 마련하게 됐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많은 학교 및 교육기관에서 웹툰 교육 인프라를 마련하고 선진화함으로써 웹툰 인재 육성이 더욱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웹툰 교실 만들기 프로젝트 관련 자세한 사항은 와콤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 가능하며, 상세 문의는 한국와콤 고객센터(080-800-1231)에서 할 수 있다.

※ 와콤 | 대표 김주형 | www.wacom.com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Facebooktwittermail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