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소니코리아, 2022 SWPA의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 수상자 발표

소니가 후원하고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사진 대회 ‘2022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2022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SWPA)’의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Korea National Award) 최종 우승자를 발표했다.

소니가 후원하고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사진 대회 ‘2022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2022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SWPA)’의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Korea National Award) 최종 우승자가 발표됐다.

세계 최대 규모의 권위 있는 글로벌 사진 대회인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의 내셔널 어워드는 매년 각 국가별 최고의 사진을 선정하며, 전세계 작가들이 세계적으로 인지도를 높이고 업계 인정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번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는 2017년 한국인 사진작가 최초로 소니 글로벌 이미징 앰버서더(Sony Global Imaging Ambassador)에 선정된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 김주원 작가가 수상작의 평론을 진행했다.

2022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 금상(1명) 수상의 영예는 「A City Among the Clouds」의 최원영 작가에게 돌아갔다. 최원영 작가는 수상 작품에 대해 “북한산에 올라 촬영한 사진으로, 많은 사람들이 일출을 보기위해 산에 오르지만 일출과 동시에 구름에 뒤덮인 도심의 광경을 보는 것은 굉장히 드문 일”이라며 “북한산에 여러 번 오르면서 운 좋게 해당 장면을 포착할 수 있었는데, 서울 도심의 단조로운 건축물을 화려한 건축물로 변화시켜준 대자연에 감사함을 느꼈다”고 전했다.

금상을 수상한 최원영 작가의 「A City Among the Clouds」에 대해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영화 ‘천공의 성 라퓨타’를 떠올리게 하는 아름다운 작품”이라며, “평소 빽빽하고 답답하게만 보였던 서울의 스카이라인이 작가의 감각과 감성으로 신선하고 새롭게 표현되었다. 이 사진에는 구름과 아파트라는 두 가지 구성 요소 밖에 없는 듯 보이지만, 그 심플함이 오히려 작품의 주제를 명확하게 만들어, 보는 이에게 여러 의미를 던진다”고 감상평을 밝혔다. 또한 “일출 시각의 틸(teal)과 오렌지 색 빛이 건물 상단에 닿은 것도 이 작품의 포인트다. 빛에 의한 두 가지 색의 대비가 역동감을 더하는 것은 물론, 서울이라는 아파트 공화국을 역설적으로 아름답게 표현한다”고 평가했다.

은상(1명)은 「Untitled」의 최우근 작가가 수상했으며, 동상(1명)은 「Curve and Contrast」의 박정운 작가에게 수여되었다.

은상을 수상한 최우근 작가의 「Untitled」에 대해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유리에 반사된 빛이 공간을 홀로 걷고 있는 여인을 비추고 있다. 빛과 공간이 만들어내는 이런 아름다운 마법에는 어떤 수식어도 필요하지 않다. 이 작품의 제목 「Untitled」처럼, 작가는 말이나 글로 설명을 덧붙일 필요 없는 아름다운 이야기를 전하고 있다”고 평했다.

동상을 수상한 박정운 작가의 「Curve and Contrast」에 대해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모델, 배경, 라이트, 구도 등 사진의 다양한 미학적 요소와 기술적인 테크닉이 잘 반영된 사진이다. 작가는 작품에서 배경과 피사체의 곡선이 이루는 조화를 담아내고자 했다”며 “오른쪽에서 모델을 비추는 빛, 배경에서 후광 효과를 주는 빛, 정면에서 인물과 배경을 비추는 보조광을 사용하며, 노련하게 빛을 다루는 역량으로 어두운 배경 속 화려한 한복을 입은 인물을 굉장히 드라마틱하게 표현한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의 모든 수상자에게는 소니의 최신 디지털 이미징 기기가 부상으로 제공된다. 금상 수상자에게는 세계 최초 6,100만 화소로 압도적인 해상력을 제공하는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lpha 7R IV, 은상 수상자에게는 세계 최소형·최경량의 원핸드 컴팩트 풀프레임 카메라 Alpha 7C, 동상 수상자에게는 APS-C 타입 미러리스 카메라 Alpha 6400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는 세계 최대 규모의 권위 있는 글로벌 사진 대회로, 전세계 사진작가들이 자신의 예술을 세계적으로 선보이는 글로벌 플랫폼으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는 211개의 국가에서 총 34만장 이상의 사진이 출품되고, 오픈 부문에서는 17만장의 사진이 출품되는 등 다양한 출품작이 응모되는 결과를 기록했다.

올해로 15주년을 맞이한 ‘2022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는 ▲10개의 카테고리에서 5-10장으로 구성된 작품 시리즈를 제출하는 프로페셔널(Professional) 부문 ▲10개의 카테고리에서 단 한 장의 세계 최고 사진을 선정하는 오픈(Open) 부문 ▲만 12세에서 19세 사이의 유스(Youth) 부문 ▲대학생 이상 사진 애호 학생들이 겨루는 스튜던트(Student) 부문 등 총 4개의 경쟁부문으로 구성된다. 내셔널 어워드의 경우 오픈 부문의 각 카테고리에 출품된 작품들이 각 국가별로 자동 응모된다.

‘2022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공식 홈페이지(www.worldphoto.org/ko)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Facebooktwittermail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