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케이팝 싱어송라이터 니브, 코로나 이후 가보고 싶은 숙소 담은 에어비앤비 위시리스트 공유

케이팝 싱어송라이터 니브가 코로나19 이후 가보고 싶은 전세계의 숙소를 담은 에어비앤비 위시리스트를 공개한다.

케이팝 싱어송라이터 니브가 독창적이면서 독특한 숙소들로 그의 에어비앤비 위시리스트를 채웠다.

니브의 리스트는 글로벌 노마드처럼 살아온 그의 인생 여정을 반영하듯 한국은 물론 말레이시아, 뉴질랜드, 인도, 필리핀, 이탈리아 등 전 세계에 펼쳐져 있다. 다양한 공간의 매력은 자칫 지루함에 빠질 수 있는 일상에서 벗어나 창의적 영감을 떠올리는 계기를 마련해 주기도 한다.

코로나19 팬데믹이 1년 반에 걸쳐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여행자들은 다시 여행이 재개될 때를 손꼽아 기다리며 방랑벽을 자극하는 위시리스트를 만들어 보고 있다. 니브와 마찬가지로 대부분의 위시리스트는 유르트와 오두막, 농장 등 ‘독특한(Unique)’ 숙소 카테고리에 속하는 경우가 많다.

전세계적으로, 에어비앤비에서 위시리스트에 들어간 개성 넘치는 특별한 공간의 숫자가 아주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에어비앤비 내부 데이터에 따르면 2021년 4월 30일 기준, 독특한 숙소에 대한 검색 건수는 2019년 동기 대비 94% 증가했다. 유르트, 오두막, 농장 등 독특한 숙소에 대한 검색은 2년 전과 비교해 10배 늘었다.

“저는 어린 시절 대부분을 이곳 저곳 돌아다니며 살았어요. 어떻게 보면 글로벌 노마드라고 말할 수도 있을 것 같아요. 한국에서 호주로, 미국으로, 그리고 다시 한국으로 이어진 여정을 생각해 보면, 인생은 제게 계속되는 여행의 연속이었어요. 여기서 좋았던 점은, 제가 사는 곳 마다 새로운 경험과 새로운 생각, 새로운 감정을 얻었다는 점입니다. 오늘날 제가 음악을 만드는 과정에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 거죠. 다른 곳에서 살아보는 것은 일상에서 상상하지 못했던 것들을 열어 보여줄 수 있거든요. 아주 사소한 것이라도 말이죠. 그리고 솔직히 말하면, 때로는 그저 일상에서 벗어나는 것만으로도 당신이 살아있음을 느낄 수 있게 해줄 거예요. 저는 에어비앤비와 함께 제가 언제든 가보고 싶은 위시리스트를 만들어 봤어요. 혹시나 이 위시리스트가 여러분의 다음 여행을 위한 영감이 될 수도 있지 않을까요?” 케이팝 싱어송라이터 니브의 이야기다.

한국을 떠나 오스트레일리아와 미국을 거쳐 또 다시 한국으로 돌아온 니브의 삶의 여정은 마치 계속 이어지는 여행과도 같았다고 말한다. 어디에서나 살아본 그의 여정은 새로운 경험과 생각, 감정을 얻을 수 있게 해줬고, 곡을 쓰는 일에 아주 중요한 영감을 가져다줬다고 전했다.

니브가 말하는 ‘살아보는 여행’은 트렌드가 되고 있다. 에어비앤비가 최근 발간한 ‘여행과 주거에 대한 에어비앤비 보고서’를 보면, 한국에서 에어비앤비를 이용해 28일 이상 숙박하는, 사실상 살아보는 장기숙박이 전체 숙박 예약 중 차지하는 비율은 2021년 1분기 기준 20% 수준이었다. 전세계적으로도 2019년 14%에서 2021년 1분기 24%로 늘었다.

손희석 에어비앤비 코리아 컨트리 매니저는 “생활과, 일, 여행 사이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다”며 “이제 사람들은 언제든 여행할 수 있고, 더 다양한 장소를 찾아다니고 있으며, 그 장소에서 더 길게 머물고 있다”고 말했다.

※ 니브의 위시리스트

산으로 둘러싸인 와키타푸 호수를 180도 뷰로 볼 수 있는 곳 (뉴질랜드 퀸스타운) – 호수와 산의 장엄한 풍광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모던 디자인의 펜트하우스.

시선이 구름과 맞닿는 집 (인도 마쇼브라) – 집의 최상층에 있는 다락방 주택 발코니에서는 파노라마처럼 펼쳐져 있는 산과 계곡을 내려다 보고 유유히 흘러가는 구름을 지그시 바라볼 수 있다.

한국의 전통 한옥 (한국 서울) – 1920년대에 지어진 전통 한옥은 오래된 나무의 질감이 표현하는 멋을 느낄 수 있는 동시에 모던하게 꾸며놓은 설비를 이용하며 편리하게 생활할 수 있다.

▲ ​한국의 독특한 한옥 (한국 전주) – 1970년대에 지어진 한국 전통 한옥집이 마치 그 시대에 시간 멈추어 있는 듯한 근현대사적인 요소들이 그 모습 그대로 남아있는 매력적인 집.

바다 풍경을 즐기는 집 (한국 제주) – 햇빛이 쏟아지는 마당에서 멋진 바다 풍경을 바라볼 수 있는 곳.

마당이 있는 편안한 집 (한국 제주) – 예쁘게 가꾼 마당을 바라보며 편안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아늑한 공간.

돔하우스 (이탈리아 시칠리아) – 레몬, 오렌지, 올리브 정원으로 둘러싸인 빨간색 돔하우스에서는 시칠리아의 문화에 빠져볼 수 있다.

글램핑 돔 (필리핀 카빈티) – 독특한 투명 돔에서 호수 전망을 즐길 수 있는 곳.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