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블루프리즘, 래티튜드와 공동으로 ‘2021 마이크로소프트 올해의 AI 파트너’ 최종 후보로 선정

블루프리즘이 래티튜드와 공동으로 2021 마이크로소프트 올해의 AI 파트너 최종 후보로 선정됐다.

지능형 자동화 분야 글로벌 리더 블루프리즘과 래티튜드(Lateetud)는 양사의 공동 솔루션이 ‘2021년 마이크로소프트 올해의 파트너 어워드(2021 Microsoft Partner of the Year Award)’ 인공지능(AI) 부문 최종 후보(finalists)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 올해의 파트너 어워드’는 마이크로소프트 기술이 사용되는 전 세계 각 솔루션 영역, 산업 및 부문 56개 카테고리의 파트너를 대상으로 선정한다. 올해는 전 세계 100여 개 국가에서 제출된 4,400건 이상의 후보 중 수상자(winners)와 최종 후보(finalists)를 선정했다. 블루프리즘과 래티튜드는 인공지능 부문에서 뛰어난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한 성과를 인정 받았다.

블루프리즘과 래티튜드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상에서 블루프리즘의 지능형 자동화 플랫폼과 마이크로소프트 파워 플랫폼(Microsoft Power Platform) 및 애저 코그니티브 서비스(Azure Cognitive Services)를 결합해 미국중소기업청(SBA) 급여보호프로그램(PPP, Paycare Protection Program) 대출 프로세스를 자동화하는 턴키 클라우드 솔루션을 개발했다.

이 솔루션은 애저 폼 레코그나이저(Azure Form Recognizer)를 이용해 대출 신청서의 비정형 데이터를 정형 데이터로 전환한다. 이후, 마이크로소프트 파워 플랫폼의 데이터 추출, 워크플로우, 챗봇 및 리포팅 역량을 활용해, 블루프리즘 디지털 워커가 고객확인절차(KYC, Know Your Customer) 및 가입심사(underwriting) 기능을 자동화한다.

래티튜드의 무랄리 메논Murali Menon CTO는 “블루프리즘과 함께 성과를 인정받게 되어 자랑스럽다. 애저 폼 레코그나이저, 마이크로소프트 파워 플랫폼과 블루프리즘의 지능형 자동화와 같은 기술을 결합하여 은행이 소규모 기업을 돕고, 사람들의 일자리를 지킬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대출 심사가 빨라지고 개인과 기업은 보다 빨리 자금을 받을 수 있게됐다”고 말했다.

블루프리즘의 린다 도츠Linda Dotts 파트너전략 최고책임자는 “본 지능형 자동화 솔루션은 코로나 위기 동안 PPP를 사용하고자 하는 소규모 기업들의 대출 승인 프로세스를 기존 수 주에서 수 시간으로 단축했다. 어려운 시기에 삶에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자동화의 힘을 보여준 좋은 사례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CG기사 취재 및 관련 보도 요청! - 담당자

그리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