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델 테크놀로지스, HCI 기준을 새롭게 정의하는 V엑스레일 신제품 발표

VM웨어와의 공동 설계로 개발된 유일한 HCI 시스템인 ‘델 EMC V엑스레일’이 최신 버전의 ‘델 EMC 파워엣지’ 서버 기반으로 새롭게 출시되었다.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Dell Technologies는 최신 버전의 ‘델 EMC 파워엣지(Dell EMC PowerEdge)’ 서버 기반의 고성능 HCI 시스템 ‘델 EMC V엑스레일(Dell EMC VxRail)’ 신제품을 발표했다. 전세계 HCI(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 시장의 리더인 델 테크놀로지스는 V엑스레일 고객들이 기존 자원을 보다 효과적으로 활용하고 까다로운 워크로드를 안정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새로운 소프트웨어와 다이내믹 노드를 함께 소개했다.

VM웨어와의 공동 설계로 개발된 유일한 HCI(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 시스템인 V엑스레일은 전세계 12,000곳 이상의 고객들의 코어 데이터 센터, 클라우드 및 엣지 단에 배치되어, 제품 고유의 자동화 및 오케스트레이션 기능을 통해 고객의 비즈니스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IDC 조사에2) 따르면, V엑스레일 고객들은 이전 IT 환경에 비해 5년간 452%의 ROI(투자 대비 효과)를 얻었으며, IT 부서 생산성이 70% 향상됐으며, 계획하지 않은 다운타임은 92%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미션 크리티컬 워크로드에 최적의 성능을 제공하는 HCI

V엑스레일 신제품은 최신 인텔 또는 AMD 프로세서를 탑재한 15세대 델 EMC 파워엣지(Dell EMC PowerEdge) 서버의 기술이 적용되어 있다. 3세대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Intel® Xeon® Scalable) 프로세서 기반의 파워엣지 서버로 구성된 V엑스레일 신제품은 이전 세대 대비 42% 늘어난 코어 개수로) 보다 빠른 속도를 제공한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인텔 옵테인(Intel® Optane™) 영구 메모리’ 200 시리즈는 이전 세대 대비 평균 32% 향상된 대역폭을 지원한다.

3세대 AMD 에픽(EPYC™) 프로세서 기반의 V엑스레일 신제품 또한 유연성과 확장성을 높인 한편 업그레이드를 통해 프로세서당 최대 64코어를 제공함으로써 폭 넓은 범위의 워크로드 및 활용 사례를 지원한다.

새롭게 출시된 V엑스레일에서 주요 개선사항들은 다음과 같다.

▲ V엑스레일 V시리즈(VxRail V Series)는 NVIDIA A40 및 A100 텐서 코어(Tensor Core) GPU 옵션을 제공한다. NVIDIA AI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및 NVMe 캐싱 기능과 결합하여 고난도의 AI 및 머신러닝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한 고성능을 제공하며 더욱 간편해진 구축이 가능하다.

▲ V엑스레일 P시리즈(VxRail P Series)는 최대 20% 더 많은 용량을 바탕으로 VDI, 영상 스트리밍 및 의료 이미지와 같은 다양한 워크로드를 더 효과적으로 지원할 수 있다.

▲ V엑스레일 E시리즈(VxRail E Series)는 50% 더 많은 PCIe 슬롯으로 네트워크 및 파이버 채널 카드 등의 자원을 더할 수 있도록 유연성을 높였다.

▲ 인텔 CPU 기반 모델에서는 PCIe Gen 4를 추가해 대역폭을 두 배로 넓히고, PCIe 레인을 33% 늘려 애플리케이션 응답 속도를 높였다.

스토리지 성능 향상을 위한 다이내믹 노드 탑재

신제품과 함께 소개된 ‘V엑스레일 다이내믹 노드’는 컴퓨팅 전용 시스템으로 더 많은 워크로드를 지원하고, V엑스레일 구동 환경을 외부 스토리지에까지 확장해 스토리지 자원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VM웨어 vSAN HCI 메시(Mesh)를 통해 여러 클러스터에 걸쳐 vSAN 스토리지 용량을 공유함으로써 V엑스레일 운영 모델을 외부 스토리지로 확장할 수 있다.

V엑스레일 어플라이언스에 탑재된 VCF(VMware Cloud Foundation on VxRail)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플랫폼으로서 다이내믹 노드를 사용하여 델 EMC 파워스토어(Dell EMC PowerStore), 델 EMC 파워맥스(PowerMax) 및 유니티XT(Unity XT)를 기본 스토리지로 사용하도록 구성할 수 있다. 컴퓨팅 자원과 스토리지 자원을 각각 독립적으로 확장하여 워크로드 요구를 충족할 수 있으며, VM웨어 버츄얼 볼륨을 비롯한 VM웨어 연계와 관련한 기술 지원을 델 테크놀로지스 단일창구로부터 제공받을 수 있다.

셀프 구축 및 최신 VM웨어 릴리즈 지원

V엑스레일 HCI 시스템 소프트웨어(VxRail HCI System Software)에는 새로운 셀프 서비스 툴이 추가되어 설치 과정을 효과적으로 컨트롤 할 수 있다. 특히 원격지 혹은 분산 환경을 구축한 기업들은 운영 상 최적의 시간대에 맞춰 자유롭게 검증, 오케스트레이션, 클러스터 구성 자동화 등의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또한 클러스터 내 노드를 동적으로 재구축하거나 재할당하여 워크로드 요구에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다.

이와 함께 NSX-T 및 탄주(Tanzu)와 같은 VM웨어 업데이트를 단일 업그레이드 주기로 제공하여 라이프사이클 관리(lifecycle management, LCM)을 간소화하며, LCM 프로세스에 엔비디아 AI 엔터프라이즈(NVIDIA AI Enterprise) 및 VM웨어 설치 번들을 추가하여 더욱 간편한 제품 수명 주기 관리가 가능하다. 유연한 업그레이드 옵션을 통해 유지보수가 이뤄지며, 향상된 컴플라이언스 리포팅 기능으로 상시적인 자동 검증이 가능하다.

김경진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 총괄사장은 “IT 부서에서 가장 원하는 것은 데이터센터 복잡성 제거, 투자 효과 극대화, 생산성 향상이다. HCI는 이 세가지를 모두 만족시키는 솔루션’이라고 설명하며, “새로운 V엑스레일은 강력한 성능과 편의성으로 HCI에 대한 기대 수준을 한단계 더 끌어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15세대 파워엣지 서버 기반의 V엑스레일 신제품은 오는 7월 13일 국내 출시 예정이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