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워크데이, 기업 인력 최적화 위한 자동화된 인사이트 제공, 증강분석 애플리케이션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 출시

클라우드 기반의 기업용 인사 재무관리 애플리케이션 분야 글로벌 선두기업인 워크데이가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Workday People Analytics)’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기업용 인사 및 재무 관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선도기업 워크데이(NASDAQ: WDAY)는 오늘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Workday People Analytics)’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새로운 증강 분석(augmented analytics) 애플리케이션으로 기업 인력과 관련된 최대 위험 및 기회를 파악하고 이런 인사이트를 이해하기 쉬운 스토리 형태로 제공한다. 이와 같은 인사이트를 기반으로 기업 내 인사팀과 경영진은 인력 운용에 관해 보다 빠르고 좋은 의사 결정을 할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비즈니스 성과를 제고할 수 있다.

포춘 50대 기업 중 65퍼센트 이상을 차지하는 워크데이 고객들은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를 워크데이 인적자본관리(HCM) 솔루션과 함께 사용하여 비즈니스 연속성을 유지하고 코로나 팬데믹으로 야기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머신러닝을 이용한 전략적 인사 관련 의사 결정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를 통해 기업들은 오늘날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서 기업 성공의 필수 요소인 자사 인력에 대해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다.

직원에 대한 인사이트를 기반으로 의사 결정을 하는 기업은 위기에서 보다 강하게 회복할 수 있다. 인재 채용, 재교육, 인재 유지 등 인재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서 정확한 정보에 기반하여 조치를 취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기업이 포용적이고 다양한 인적 구성을 추구함에 따라 직원에 대한 통계 추이뿐 아니라 세대, 인종, 성 정체성 등을 아우르는 대표성에 대한 인사이트와 트렌드가 인력 운용에 대한 기업의 의사 결정을 좌우할 것이다.

인력에 대한 분석 역량이 점점 전략적 우위로 간주되고 있지만 많은 기업에서 인재 인사이트에 대한 요구는 종종 직원 분석팀의 역량이나 성숙도를 능가하곤 한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오랜 기간에 걸쳐 인력 패턴을 파악하고 분석하여 마치 ‘건초 더미에서 바늘 찾는’ 까다로운 작업을 전담하는 디지털 애널리스트 팀을 별도로 운영하는 것과 같은 효과를 제공한다.

증강 분석으로 인력 최적화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증강 분석 기술을 이용하여 광범위한 인력 관련 질문에 대한 인사이트 발견 과정을 자동화한다. 증강 분석은 패턴 감지 기능을 이용하여 사람이 미처 파악하지 못하는 중요한 변화를 찾고, 그래프 프로세싱으로 방대한 데이터셋에 걸친 연결 관계를 찾아 낸다. 그 다음, 머신러닝 알고리즘이 사용자 별로 가장 중요한 변화를 확인하고 자연어 생성 기술을 통해 주요 지표 및 추이를 액션을 취할 수 있는 단순한 스토리로 제시한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아래 다섯 개의 주요 핵심 영역을 아우르는 인사이트를 자동으로 제시하므로 인사팀과 경영진은 자사 인력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를 바탕으로 확신을 갖고 인력 최적화를 추진할 수 있다.

▲ 조직 구성 : 채용, 이직, 퇴사 정보를 포착하면 인력 이동 및 인건비에 대한 추이를 발견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직원 근무지를 변경해야 하는 많은 기업에서 지역별 사무실별로 인건비를 분석하면 회사 계획에 맞게 자원을 최적화하고 비용을 최소화할 방법을 발견할 수 있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 주요 핵심 영역 – 인재유지

▲ 인재 유지 : 직원들의 퇴사 이유를 보다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다면 이들을 유지하기 위해서 무엇을 개선해야 하는지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다. 이 포커스 영역은 전체 인력 감소율에 영향을 미치는 이직률 추이를 드러낸다. 가령, 이직률이 가장 높은 부문을 찾아 이유를 분석한 후 이를 토대로 보다 강력한 인재 유지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 주요 핵심 영역 – 다양성 및 표용

▲ 다양성 및 포용 : 직원 통계에 대한 인사이트를 확보하면 성별, 소수집단, 세대 관점에서 조직 전반의 다양성을 높일 수 있다. 예를 들면, 다양성의 관점에서 승진율과 보상 체계를 분석해서 기회를 보다 균등하게 제공할 수 있다.

▲ 채용 : 채용 과정을 개선할 기회를 파악하고 기존 채용 절차의 병목 구간을 포착해서 채용 성공율을 높일 수 있다. 채용 관점에서 인력 데이터를 분석하면 지원자가 선호할 만한 혜택을 포함한 경쟁력 있는 제안을 제공함으로써 보다 뛰어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다.

▲ 인재 및 성과 : 인력 개발을 위한 새로운 방법을 발견하여 직원의 능력과 성과를 최적화할 수 있다. 가령,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성장 잠재력이 큰 직원을 표시해 줌으로써 이들을 발전시킬 수 있는 프로그램 및 개발 계획을 수립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에는 과거 어느 때보다 직원에 대한 이해가 필수적이다. 어떤 직원을 확보하고 있는지, 어떤 정책이 효과가 있고 없는지, 어디에 개선 여지가 있는지를 파악해야 한다”고 피트 쉴램프Pete Schlampp 워크데이 제품 개발 수석부사장은 설명한다.

“최근의 위기로 인해 인력의 급속한 변화가 진행되고 있으며 기업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인재 관련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다. 이를 통해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여 위기에서 보다 강하게 회복할 수 있으며, 최적화되고 다양하며 생산성 높은 인력 구성을 유지할 수 있다.”

“인력 분석은 오늘날 인사 책임자들의 전략적 투자 영역이다”라고 글로벌 패키징 전문 기업인 소노코Sonoco의 에린 빈센트Erin Vincent 글로벌 인사시스템 이사는 지적했다. “워크데이 피플 애널리틱스는 우리가 미처 찾지 못했던 이슈를 찾아내어 큰 수고 없이도 인사이트를 확보하게 해 준다. 이것을 활용하여 인사 담당자와 관리자들은 가장 중요한 업무에 집중할 수 있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