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유니크한 투톤 컬러의 완전 무선 이어폰 WF-H800 출시

소니코리아가 스타일리시한 투톤 컬러에 고품질 사운드를 선사하는 완전 무선 이어폰 WF-H800을 출시한다.

소니코리아가 스타일리시한 투톤 컬러에 고품질 사운드를 선사하는 완전 무선 이어폰 WF-H800을 24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각적인 투톤 컬러의 완벽한 조화, 완전 무선 이어폰 WF-H800

2020년에 첫 선보이는 완전 무선 이어폰 신제품 WF-H800은 새로운 히어(h.ear) 3 시리즈로, 감각적인 투톤 컬러가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레드, 블랙, 그린, 오렌지, 블루 총 5가지 컬러로 선보인다. 이에 평범한 일상 속에서 사용자의 개성을 연출할 수 있는 동시에 패션 아이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WF-H800은 무선 환경에서도 완성도 높은 최상의 사운드를 선사하기 위해 저음부터 고음까지 선명한 사운드를 구현하는 6mm 초소형 드라이버 유닛을 탑재했다. 또한, 디지털 음질 개선 엔진인 DSEE HX™가 적용돼 압축 과정에서 손실된 고음역대를 복원하여 한층 더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사운드를 즐길 수 있으며, 최적화된 안테나 구조를 통해 더욱 안정적인 연결성을 자랑한다.

아울러, 사용자 편의성도 향상되었다. 한층 강력한 성능의 배터리가 더해져 제품 완충 시 최대 8시간 연속 사용할 수 있다. 전용 충전 케이스로 충전 시, 최대 16시간 사용이 가능해 오랜 시간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최신 USB type-C™ 포트를 통한 급속 충전도 지원해 10분 충전으로 최대 70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소니 헤드폰 커넥트(Sony | Headphones Connect) 앱을 통한 이퀄라이저(EQ) 설정을 지원해 사용자의 취향에 알맞은 사운드를 디자인할 수 있으며, 소니의 공간 오디오 기술을 활용한 360 리얼리티 오디오(360 Reality Audio)를 지원해 모든 방향의 사운드를 구현하여 언제 어디서나 라이브 공연장 혹은 스튜디오에서 아티스트의 음악을 감상하는 듯한 생생한 느낌을 경험할 수 있다.

아마존 알렉사Amazon Alexa,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 등 AI 음성 비서 호출 기능으로 보다 편리하게 제어 할 수 있다. 이어버드 근접 센서로 귀에서 이어폰을 빼면 음악이 일시정지 되고, 다시 착용하면 음악이 자동으로 재생돼 찰나의 순간도 놓치지 않고 음악을 즐길 수 있다.

이어폰 본체 하나의 무게는 약 7.6g으로 매우 콤팩트하며, 장시간 착용해도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되어 이어버드가 귀의 세 부분에 맞닿아 안정적인 착용감을 선사한다. WF-H800은 가격은 229,000원이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WF-H800 출시를 기념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소니스토어 온라인(store.sony.co.kr)에서 단독으로 진행되며, 3월 24일(화)부터 4월 5일(일)까지 WF-H800 구매 시 3만원 상당의 커피빈 기프트 카드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아울러, WF-H800 블루 색상과 고품질 사운드에 은은한 파스텔톤 컬러로 세련미를 더한 블루투스 스피커 SRS-HG10 블루 색상을 함께 구매할 경우 140,000원 할인된 388,000원에 만나볼 수 있는 패키지도 한정 수량으로 선보이며, 구매 시 3만원 상당의 커피빈 기프트 카드를 증정한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