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엔비디아, 와치 독스 리전에 지포스 RTX 기반 다이렉트X 레이 트레이싱 지원

엔비디아와 유비소프트가 오늘 2020년 출시 예정인 유피소프트의 ‘와치 독스: 리전(Watch Dogs: Legion)’의 공식 그래픽 플랫폼으로 엔비디아 지포스 RTX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와 유비소프트Ubisoft는 오늘 2020년 출시 예정인 유피소프트의 ‘와치 독스: 리전 – Watch Dogs : Legion’의 공식 그래픽 플랫폼으로 엔비디아 지포스 RTX – NVIDIA GeForce RTX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와치 독스 : 리전’은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는 와치 독스 프랜차이즈의 3번째 AAA 오픈월드 액션 어드벤처 게임이다. 와치 독스: 리전에는 탁월한 시각적 효과를 구현하기 위해 실시간 레이 트레이싱 및 기타 엔비디아의 고급 게이밍 기술을 적용됐다.

매트 위블링Matt Wuebbling 엔비디아 지포스 마케팅 담당 총괄은 “유비소프트는 게임에 등장하는 도시를 재현하기 위해 많은 공을 들였다. 레이 트레이싱은 ‘와치 독스: 리전’의 배경이 되는 런던 속에 실제로 들어가 있는 것 같은 몰입감을 게이머들에게 제공할 것이다. 엔비디아는 와치 독스의 개발 단계부터 협업해 왔으며, 이번 레이 트레이싱의 적용으로 다시 한번 PC 게이머들을 열광시킬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레이 트레이싱은 영화 속 초현실적인 시각적 효과를 위해 사용됐던 고급 그래픽 기술이다. 엔비디아 지포스 RTX GPU는 레이 트레이싱을 가속화하도록 특별히 설계된 특수 프로세서 코어를 탑재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게임 속 시각적 효과는 실시간으로 렌더링될 수 있다.

크리스 얼리Chris Early 유비소프트 부사장은 “‘와치 독스: 리전’의 배경이 되는 미래 런던은 레이 트레이싱으로 역동적이고, 사실적인 모습으로 구현될 것이다”며, “게임의 미래를 선도하는 지포스 RTX는 ‘와치 독스: 리전’에 완벽한 플랫폼”이라고 덧붙였다.

‘와치 독스: 리전’은 과거에는 경험하지 못한 혁신적인 게임플레이 방식을 도입해, 런던에서 만나는 누구든 플레이 할 수 있도록 했다. 오픈월드의 모든 캐릭터가 플레이 가능하며, 모두가 각자의 배경 스토리, 성격, 능력 등을 갖추고 있어 게이머는 자신만의 특별한 팀을 구축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 다른 유저들과 연합해 4인 협동 미션, 엔드게임 챌린지와 일일 이벤트를 플레이 할 수 있다.

※ 엔비디아 지포스 홈페이지 – http://www.geforce.com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

Most discu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