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스트라타시스, 산업용 프린터를 대중화한 신제품 F120 3D 프린터 출시

스트라타시스는 산업용 프린터를 대중화하여 디자이너, 엔지니어, 교육자를 위한 산업용 적층 제조 기술의 3D 프린터 F120을 출시했다.

 3D 프린팅 및 적층 제조 솔루션의 글로벌 선도 기업인 스트라타시스는 차세대 디자이너, 엔지니어, 교육자를 위해 고안된 산업용 적층 제조 기술의 3D 프린터인
스트라타시스 F120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F120 3D 프린터는 스트라타시스 F123 시리즈의 새로운 제품으로서 산업용 3D 프린터를 대중화한 제품이다. 간단한 컨트롤, 원격 셀프 모니터링, 뛰어난 3D 프린팅 하드웨어를 탑재하며 높은 정확성과 반복성을 지원한다.

스트라타시스의 F120 3D 프린터는 디자인 스튜디오, 사무실 또는 교육기관에서
초보자도 쉽게 3D 프린팅을 할 수 있는 제품이다.
대부분의 데스크톱 3D 프린터는 전문 지식과 노하우가 없는 경우 정확한 파트를 생산하기 어렵다. 반면, F120 3D 프린터는 고품질의 FDM 모델을 여러 번 출력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간소화된 플러그 앤드 프린트Plug-and-Print 기능은 사용하기 쉬운 터치스크린 인터페이스와 스트라타시스의 그랩캐드 프린트GrabCAD Print 워크플로를 통해 복잡한 워크플로 프로세스를 줄인다.


▲ 초보자도 사용이 가능한 스트라타시스 F120 3D 프린터

단일 시스템에서 다양한 용도로 사용이 가능한 F120 3D 프린터는 래피드 프로토타이핑 및 툴링부터 완전한 매뉴팩처링까지 지원한다. 다른 솔루션 대비 최대 3배 더 빠른 출력으로 250시간까지 연속 출력이 가능하다. 궁극적으로, 고객은 사용 편의성, 고도의 정확성 및 핸즈프리 수용성 서포트 혜택을 경험할 수 있다.

F120 3D 프린터는 파트 견고성, 정확성, 출력된 파트와 CAD 파일의 일치성 등 3D
프린팅에서 가장 중요한 성능 테스트를 1,200 시간 이상 거친 제품이다. 또한, 대형 시스템의 장점을 통합하여 복잡하고 혁신적인 디자인을 3D 프린터로 정확하게 출력할 수 있다. 스트라타시스 F120 3D 프린터는 스트라타시스의 F170, F270 and F370를 포함하는 F123 시리즈에 추가되어 FDM 기술과 설계에서 바로 출력이 가능한 그랩캐드 프린트 소프트웨어를 결합한 제품이다.

스트라타시스의 제품 부문 수석부사장인 오머 크리거Omer Krieger는
“스트라타시스는 지난 30여 년 동안 산업용 3D 프린팅 기술의 성능, 신뢰도,
정확성의 기준을 제시해왔다. 자동차, 항공우주, 헬스케어 산업의 선도기업들에게 반복 작업에도 품질이 일관되고 정확한 프로토타입과 최종 부품의 3D 프린팅 제작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해왔다”며 “F120 3D 프린터는 기존 초급자용 제품의 기능과 성능을 훨씬 뛰어 넘는 제품으로, 초급자들 또한 최첨단 기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뛰어난 사용의 용이성으로 학생 또는 소형 디자인 스튜디오도 이전보다 훨씬 쉽게 3D 프린팅에 접근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오머 크리거 수석부사장은 “초급용 3D 프린팅 분야가 크게 성장했다는
시장 분석이 있으나, 기업들은 이미 하이엔드 시스템이 제공하는 정확성과 반복성을 갖춘 파트를 초급용 3D 프린터로 쉽사리 제작하기 어렵다는 것을 확인했다. 결국 규모가 작은 디자인 스튜디오와 교육기관에 불리할 수밖에 없다. 스트라타시스 F120 프린터는 이러한 엔지니어링 및 디자인 그룹에게 어디서든 뛰어난 파트 출력 생산성을 지원하며 고객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는 제품”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스트라타시스는 3월 31일부터 4월 4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적층
제조 사용자 그룹 콘퍼런스 2019(AMUG)’에 참가해 F120 3D 프린터를 최초
공개한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