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SF 액션 스릴러의 레전드 프레데터가 돌아온다 <더 프레데터> 9월 개봉

SF 액션 스릴러의 레전드인 영화 <프레데터>가  리메이크 돼 <더 프레데터>로  9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로튼 토마토 선정 ‘역대 최고의 SF’ 영화  리스트 순위로 올라가며 더욱 주목을 받는 원작 영화 <프레데터>는 투명한 외계인과 싸우는 아놀드슈왈츠제네거의 절제 있는 액션으로 더욱 유명하다.

영화 <더 프레데터>는 인간을 재미 삼아 사냥하는 외계 빌런 프레데터가 더욱 진화해 지구에 돌아오자 이에 맞서는 사람들의 사투를 그린 스릴감 넘치는 오락 영화이다. 영화는 <아이언맨 3>의 셰인 블랙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로건>의 보이이드 홀브록, <엑스맨:아포칼립스>의 올리비아 문, <블랙 팬서>의 스털링 K.브라운 등 마블 코믹스 원작의 히어로물을 통해 잘 알려진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들이 합류해 레전드 시리즈의 전작을 뛰어넘을 SF 액션 스릴러로 기대를 모은다.

연출을 맡은 셰인 블랙 감독은 <아이언맨 3>의 각본과 연출을 맡아 위트 있고 감각적인 연출로 화려한 볼거리와 스케일, 새로운 캐릭터들을 등장시켜 보는 내내 긴장감으로 마블 단일 히어로 사상 최고의 흥행작으로 만들어내며 연출력과 흥행성을 동시에 인정받았다. 그는 <더 프레데터>를 통해 인간들을 처참히 사냥하며 더욱 위협적이고 잔인해진 프레데터를 만들어내며 전 세계 관객들에게 숨조차 쉬기 힘들게 만들 스릴과 폭발적인 액션, 거대한 스케일까지 완벽하게 선사할 예정이다.

할리우드 주목받는 배우들이 캐스팅으로 영화의 완성도 및 대중성 높여

영화 <로건>에서 ‘도널드 피어스’라는 악랄한 악역을 맡으며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단숨의 인기스타로 발돋움한 배우 보이드 훌브룩은 이번 작품을 통해 한층 더 진화된 프레데터와 맞서는 용병으로 팽팽한 긴장감을 액션과 연기로 전한다. 올리비아 문은 <엑스맨:아포칼립스에서 카리스마 있는 액션 연기를 선보이며 걸크러쉬의 매력을 한껏 발산했었다. 이번 영화에서는 그녀는 진화생물학자 역을 맡아 프레데터의 연구에 대한 호기심과 공포를 동시에 담은 양면적인 감정을 연기했다.

<블랙팬서>에서 블랙팬서 ‘티찰라’의 숙적 ‘킬몽거’의 아버지 ‘엔조부’를 연기한 스털링 K.브라운까지 합류하며 영화 <더 프레데터>는 전 세계 영화팬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이 밖에도 89회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 수상작인 <문라이트>에서 울림 있는 감정연기로 작품의 완성도를 끌어올린 배우 트래반 트로즈와 시카고 비평가협회 유망 연기상을 비롯해 다수의 수상을 통해 세계 최고의 아역배우로 인정받는 <룸>의 제이콥 트렘블레이 등이 영화 캐스팅의 완성도를 더한다.

<아이언맨 3> 감독의 연출, <로건><엑스맨><블랙 팬서>의 할리우드 초호화 배우들의 출연으로 시리즈 사상 가장 강력하고 대중적인 SF 액션 스릴러 ‘프레데터’의 재탄생을 예고한 <더 프레데터>는 9월 개봉 예정이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