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세계 최초 4DX VR 영화로 설렘 가득한 청춘 로맨스 <기억을 만나다>가 3월 31일 개봉 확정!

 

360도 시야의 VR 입체 영상 기술이 영화와 만나고, 오감체험형 4DX 시스템과 결합하여 세계 최초로 상영된다.

(주)바른손이엔에이와 VR전문업체인 (주)이브이알스튜디오가 공동 제작한 세계 최초로 시도된 청춘 멜로물 ‘4DX VR 영화’인 <기억을 만나다>가 오는 3월 31일 개봉을 확정지었다.

청춘 남녀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VR 영화인 <기억을 만나다>는 세계 최초로 시도되는 4DX VR 영화로 영화는 액션이나 호러 장르 위주의 기존 체험형 VR 콘텐츠들의 성향을 탈피해, 보다 영화적 스토리와 감성적 관람체험에 집중한 ‘공감형 VR 콘텐츠’로 탄생됐다. 여기에, 기획단계부터 4DX 상영시스템과 결합을 고려해 입체적 움직임, 바람, 향기 등을 제공함으로써 극중 상황에 대한 관객들의 실제감과 몰입감을 극대화했다. 관객들은 4DX상영관의 모션 체어에 앉아 VR 관람용 장비를 쓰고 영화 속의 설레고 애틋한 첫사랑의 순간들을 직접 경험하는 듯한 느낌으로 영화를 관람하게 된다.

영화 속 주연을 맡은 20대 스타 서예지와 김정현 커플의 호흡도 관심을 모은다. tvN 드라마 [구해줘](2017)에서 사이비 종교에 맞서 싸우는 ‘임상미’로 주목 받은 서예지가 당차고 활기찬 성격의 배우 지망생 ‘연수’를 맡았다. 현재 방영 중인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는 ‘강동구’ 캐릭터로 색다른 매력을 뽐내고 있는 김정현이 뮤지션을 꿈꾸는 ‘우진’ 역을 맡았다.  첫사랑을 겪으며 꿈을 키워가는 젊은 커플의 모습을 두 배우가 풋풋하고 섬세하게 표현해 냈다.

본격 VR 영화로서 도전적 시도인 <기억을 만나다>는 작품 내적으로 영화계와 VR 업계의 조화로운 인적 결합으로 안정감을 확보했다. 먼저 영화는 한국콘텐츠진흥원 ‘2017 VR프런티어 프로젝트’ 선정작품이며, 충무로를 대표하는 곽경택 감독이 총괄 프로듀서를 맡았고, 2017년 부산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VR작품 <보화각>의 구범석 감독이 연출을 통해 함께 협업을 만들었다.

구범석 감독은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2003), <황금나침반>(2007) 등 할리우드에서 기술감독으로 활동했으며 국내에서는 포토그래퍼, CF 감독으로 활동한 독특한 이력을 지닌 VR 전문가이다.

구범석 감독은 “세계 최초 4DX VR 영화인 <기억을 만나다>가 360도 시야각의 공간 안에 관객이 들어가 있는 듯한 느낌을 주는 VR만의 특별한 시각적 체험과 함께 4DX의 움직임, 청각, 후각 등 여러 감각들을 동시에 고려해 연출한 작품이다. 이제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특별한 관람과 체험을 선사하려고 노력했다”며 전하며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고조시킨다.

제작진과 관객 모두에게도 ‘세계 최초’의 경험이 될 ‘4DX VR 영화’ <기억을 만나다>는 ‘첫사랑’과 같은 ‘최초’의 4DX VR 영화 경험을 체험하는 잊지 못할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세계 최초 4DX VR 영화의 탄생을 알리며, 생생하고 몰입감 높은 감성적 체험을 선사할 영화 <기억을 만나다>는 오는 3월 31일 개봉한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CG기사 취재 및 관련 보도 요청! - 담당자

그리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