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델EMC, 기업의 현대화된 데이터센터 인프라스트럭처 구축방안을 제시하는 무료 진단 행사를 실시

델 EMC가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현재 사용 중인 IT인프라를 분석하여 각 사의 비즈니스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최적의 모던 인프라스트럭처 구축방안을 제시하는 무료 진단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기업들이 기존의 스토리지 환경을 델 EMC의 올 플래시 스토리지와 네트워킹 솔루션 등 모던 인프라로 교체했을 때 얻을 수 있는 성능과 비용 개선 효과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델 EMC는 진단 신청을 한 기업들의 서버, 스토리지,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데이터를 취합해 기존의 IT 인프라가 스토리지의 성능과 운영에 미치는 영향뿐 아니라 현재 비용과 미래 비용을 분석해 총소유비용(TCO)을 도출해 낸다. 또한 전력, 냉각, 설치 공간 등 데이터센터의 물리적 환경과 중복제거나 압축 등 스토리지 용량을 얼마나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있는지 등 운영 측면의 지표도 다양하게 분석한다. 더 나아가, 애플리케이션 레벨에서 워크로드가 처리되는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해법을 제시한다.

델 EMC는 미션 크리티컬 업무에 최적화된 엔터프라이즈급 스토리지 ‘V맥스 올플래시VMAX All Flash’부터 2013년 출시 이후 업계에서 가장 빠른 매출 성장을 달성한 글로벌 1위 제품 ‘익스트림IO(XtremIO)’, 합리적인 가격과 유연성을 갖춘 미드레인지급 제품 ‘유니티Unity’와 ‘SC시리즈SC Series’, 그리고 스케일아웃 NAS 스토리지 점유율 1위의 ‘아이실론Isilon’ 등 모던 인프라 구축에 필수적인 폭넓은 AFA올 플래시 어레이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다. 이와 함께 스토리지 성능을 최적화시키는 다양한 SAN 스위치를 통해, 비용과 성능 면에서 개선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델 EMC가 제시한 인프라 개선 예시를 보면, 델 EMC의 올플래시 스토리지 환경 구축 시 기존의 하이브리드 스토리지 환경 대비 투자수익률ROI이 평균 약 4배(278%) 가까이 스토리지 성능이 향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델 EMC의 올플래시 스토리지 환경에서 애플리케이션 성능이 10배에서 20배까지 향상되어 워크로드 처리 속도가 빨라지는 것은 물론, 데이터센터 내 공간을 차지하는 상면비용은 83% 절감되며, 전원 및 냉각에 필요한 운영비용도 71% 감소한다. 이 같은 인프라 개선을 통해, 기업들은 기존보다 4배 더 빨리 신규 서비스를 출시하고, 유지 보수에 소요되는 시간을 41% 단축하며, 다운타임은 96%까지 줄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결과적으로, 연간 8만 5천 달러(한화 약 9천 6백만 원) 이상의 운영비용을 절감하는 동시에 스토리지 성능은 15배 이상 향상시킬 수 있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트렌드에 좀 더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

무료 진단 서비스에 참여하고 싶은 기업고객들은 델 EMC 홈페이지(http://dell.to/2xqAe0l)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신청자 및 상담 참여자 전원에게 상품도 증정한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Facebooktwittermail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