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트크리에이티브 IT & CG Magazine

인디디벨로퍼파트너스 이득우 대표, ‘언리얼 데브 그랜트’ 수상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주)인디디벨로퍼파트너스의 이득우 대표를 ‘언리얼 데브 그랜트’ 수상자로 선정해 7,000 달러의 후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25일 발표했다.

‘언리얼 데브 그랜트’는 에픽게임즈에서 진행하는 후원금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5년 초 5백만 달러의 기금을 마련해 언리얼 엔진 4를 이용해 혁신적인 프로젝트를 개발하거나 언리얼 엔진 4와 관련된 공헌 활동을 펼친 개발자나 개발사에 후원금을 제공해 오고 있다.

이득우 대표는 지난 2014년 전 세계 최초의 언리얼 엔진 서적을 출판한 것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대학과 공공기관, 주요 게임개발사 사내 임직원들에 대한 언리얼 엔진 교육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왔다. 에픽게임즈는 장기간에 걸쳐 꾸준히 지속된 이 대표의 언리얼 엔진 4 관련 교육 활동의 가치를 높이 사며 이 대표의 ‘언리얼 데브 그랜트’ 수상 이유를 밝혔다.

이득우 대표는 또한, <언리얼 서밋>, <시작해요 언리얼> 등 주요 세미나에서 입문자를 대상으로 언리얼 엔진을 손쉽게 학습하는 방법을 전파하는 한편, 커뮤니티에 무료 공개강좌를 제공하는 등 활발한 커뮤니티 활동도 전개했다.

인디디벨로퍼파트너스 이득우 대표는 “모바일, PC, 그리고 콘솔을 아우르는 언리얼 엔진의 획기적인 라이선스 정책과 소스 공개 소식을 듣고 바로 빠져들게 되었다. 개인적으로 엔진을 분석한 결과물을 지속적으로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다 보니 언리얼 데브그랜트라는 상까지 이어진 것 같다.“면서 “교육 활동의 가치를 높이 평가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더욱 많은 분들이 언리얼 엔진을 사용해 자신의 가치를 높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해외에서는 그동안 수상자가 몇 있었지만, 국내에서 교육 활동으로 ‘언리얼 데브 그랜트’ 후원금을 받는 분은 이득우 대표가 최초”라면서, “장기간에 걸쳐 모범적으로 국내 언리얼 엔진 4의 저변을 확대하고 언리얼 엔진 개발자 풀의 증대에 큰 공헌을 한 이득우 대표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 다트크리에이티브 | 한재현 기자 wowhjh@gmail.com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