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ATCREATIVE - CG Magazine

에프엑스기어, 합자법인 설립으로 10만 중국 PC방 시장 열어

국내 대표 AR, VR 전문기업 에프엑스기어FXGear가 중국 내 합자법인 ‘적성과학기술유한회사(정식명 赤星网络科技有限公司)’를 설립하고 중국PC방연합회(全国网吧行业协会)와의 MOU를 통해 중국 PC방 VR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적성과학기술은 중국PC방연합회를 통해 일반 PC방에서도 VR로 게임과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에프엑스기어의 VR 헤드셋 ‘NOON VR+’과 게임 플레이용 소프트웨어인 ‘Remote VR for Game’을 제공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또한 PC방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NOON VR+ 기기도 직접 판매할 예정이다.

2016년말 기준 중국에 있는 PC방 수는 약 10만개로 추정되며, 각 업소당 평균 100대가 넘는 PC를 보유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어 최대 1,000만대의 기기 보급이 가능해, 중국PC방 시장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사업이 기대된다.

Remote VR for Game은 중국 PC방 VR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발판이 된 핵심 소프트웨어로 PC 화면에서 재생되는 콘텐츠를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전송함으로써 모니터 화면으로만 즐기던 온라인 PC 게임을 VR 헤드셋을 통해 대형화면에서 보듯 몰입감 있게 즐길 수 있게 만든다. 국내에서는 ‘리모트(Remote)’ 기능으로 지난 2월부터 NOON VR 전용 앱을 통해 서비스 되고 있으며, 이번 중국 진출을 위해, PC와 VR 간의 무선 스트리밍 지연 시간을 FPS 게임이 구동 가능한 수준으로 대폭 줄이는 등 기능을 획기적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실시간 게임 플레이 연동까지 가능하게 됐다. FPS류 장르 뿐만 아니라, 특히 중국에서 인기 있는 MMORPG류의 PC게임을 즐기는 이들을 중심으로 한 폭발적인 수요가 예상된다.

함께 중국 PC방에 설치될 NOON VR+ 헤드셋은 에프엑스기어 자체 기술로 제작된 제품으로 2015년 출시 이후 유럽, 북미 등 글로벌 시장에서 꾸준히 인정 받아 온 ‘NOON VR’의 최신 제품으로 금번 중국 VR 시장 진출을 통해 가시적인 수출 증대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설립한 합자법인과의 협력으로 10만여개 PC방에 진출하게 돼, 에프엑스기어의 본격적인 중국 시장 진출은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또한 에프엑스기어는 지난해 12월 국내 기업으로서는 최초로 중국 난징 시내에 위치한 대형 백화점에 ‘에프엑스미러’ 가상 피팅 솔루션을 공급하며 중국 패션·유통 시장에 본격 진출하기도 했다.

최광진 에프엑스기어 대표는 “이번 합자법인 설립을 통해 순수 국산 VR 기술로 중국의 거대 PC방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교두보를 다지게 됐다”며, “중국 시장을 시작으로 우리나라를 대표해 세계무대에서 활약하는 글로벌 AR, VR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DAATKING

멀티미디어, 가상현실&컴퓨터그래픽을 전공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향하는 콘텐츠 제작자겸 저널리스트입니다.
CG 콘텐츠를 제작하는 Media & Entertainment 업계 사람들과 진솔한 이야기와 창의적 지식을 모아서 올바르게 전달하고 소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Add comment

Follow us

Don't be shy, get in touch. We love meeting interesting people and making new friends.